> 사람들 > 사람들
순천향대 부천병원 장해동 교수팀, 아‧태 학술대회 ‘최우수 연제상’ 수상
박정민 기자  |  pws21@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1.04.06  21:18:48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 순천향대 부천병원 정형외과 장해동 교수

순천향대 부천병원 정형외과 장해동 교수팀(서울병원 정형외과 신병준 교수)이 ‘제20회 아시아태평양 최소침습척추수술 학술대회(Pacific and Asian Society of Minimally Invasive Spine Surgery)’에서 ‘최우수 연제상’을 수상했다고 6일 밝혔다.

본 학술대회는 아시아태평양 척추외과 의사들이 모여 최소침습척추수술에 대한 연구 결과를 발표하고, 최신 의료 기술을 공유한다.

장 교수팀은 ‘요천추부 전외측 접근 유합술 시 좌측 총장골정맥의 위치에 대한 새로운 분류법(New Classification for the Position of Left Common Iliac Vein to Select Operative Corridor in Minimally Invasive Oblique Lumbar Interbody Fusion at L5-S1)’에 관해 발표해 이번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장 교수팀은 요천추부 전외측 접근 유합술 시 하지 혈액공급을 담당하는 총장골혈관의 위치에 대한 새로운 분류법을 제시했다. 총장골혈관의 손상을 방지하고 더 안전한 접근로를 확보할 수 있도록 했다는 점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다.

장해동 순천향대 부천병원 정형외과 교수는 “최근 많이 활용되는 최소침습적 전외측접근법의 장점을 극대화하고, 나아가 환자가 안심하고 수술 받을 수 있도록 앞으로도 끊임없이 연구에 매진할 것”이라고 수상소감을 밝혔다.

박정민 기자  pws21@hanmail.net

<저작권자 © 부천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정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인터뷰
많이 본 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부천시 원미구 석천로 107 1124-1001  |  대표전화 : 010-7385-1001  |  이메일 : webmaster@efocus.co.kr  |  발행·편집인 : 박웅석
사업자등록번호 : 130-46-48017  |  등록번호 : 경기 아 50804  |  등록일 : 2013년 10월 30일  |  발간일 : 2013년 11월 1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웅석
Copyright © 2013 부천포커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