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문화/스포츠
부천FC1995, 2023시즌 주장-김호남, 부주장-김준형·이주현 선임
박기랑 기자  |  pws21@hanmail.net.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3.01.19  18:03:18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부천FC1995(이하 부천)가 2023시즌 선수단을 대표할 주장단을 선임했다. 주장 자리에는 김호남이 부주장은 김준형·이주현이 자리를 맡아 2023시즌을 이끌어갈 예정이다.

주장 김호남은 2022시즌 부천에 입단해 34경기 출장 2득점 3도움을 기록하며 측면 공격에 큰 보탬이 된 베테랑 공격수이다. 김호남은 부천에서 실력은 물론 경기장 밖에서 아낌없는 팬 서비스를 통해 인성까지 인정받은 바 있다. 김호남은 이와 같은 모습을 바탕으로 ‘성실한 리더십’을 발휘해 2023시즌 주장직을 수행할 것으로 보인다.

부주장 김준형은 지난 시즌 부천의 중원에서 지치지 않는 엔진 같은 활약과 함께 37경기에 출장하며 핵심 미드필더로 자리 잡았다. 특히 김준형은 특유의 밝은 에너지를 소유하고 있어 부주장으로서 선수단 내 긍정적인 기운과 사기를 북돋아 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동시에 부주장을 맡은 이주현은 2019시즌 부천에 입단해 꾸준히 경기 출전 기록을 쌓으며 성장하고 있는 골키퍼이다. 이주현은 부천 선수단 내 중간 나이로 선후배 선수들 사이 또는 코칭스태프와의 가교 역할을 하며 선수단을 안정적으로 이끌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주장을 맡은 김호남은 “부천의 역사에 주장으로 기록될 수 있어 영광이다. 주장은 곧 팀의 사기라고 생각한다. 이에 따라 긍정의 기운을 선수단에 전파하며 부천이 거침없이 리그에 도전할 수 있도록 도울 것이다”고 말했다.

부주장 김준형은 “올 시즌 부천이 끈끈한 팀이 될 수 있도록 주장 호남이 형을 잘 보필하면서 내가 가진 긍정적인 영향력을 선수단에 전파하고 싶다”고 말했다.

부주장 이주현은 “부주장을 맡은 만큼 모든 일에 책임감을 갖고 행동하겠다. 올 시즌 부천이 이루고자 하는 목표까지 올바른 방향으로 나아갈 수 있게 한마음 한뜻으로 뭉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박기랑 기자  pws21@hanmail.net.co.kr

<저작권자 © 부천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기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인터뷰
많이 본 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부천시 원미구 석천로 107 1124-1001  |  대표전화 : 010-7385-1001  |  이메일 : webmaster@efocus.co.kr  |  발행·편집인 : 박웅석
사업자등록번호 : 130-46-48017  |  등록번호 : 경기 아 50804  |  등록일 : 2013년 10월 30일  |  발간일 : 2013년 11월 1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웅석
Copyright © 2013 부천포커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