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82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의사들이 말하는 생활건강] ‘침묵의 장기’ 신장 건강을 지키는 생활 습관
신장은 우리 몸의 항상성을 유지하는 역할을 한다. 몸속 노폐물을 거르고, 수분과 전해질 균형을 맞추며, 적혈구 생성이나 비타민D 활성도 담당한다. 신장은 한 번 손상되면 회복이 어렵고, 점차 기능을 잃는 경향이 있어 예방과 조기 발견·치료가 중요하다.
부천포커스   2022-11-16
[의사들이 말하는 생활건강] 젊은 환자 급증 ‘고혈압’, 혈압 낮추려면 생활 습관 개선해야
대한고혈압학회에 따르면 2021년 우리나라 성인 30%는 고혈압을 앓고 있다. 고혈압은 그동안 노인성 질환으로 여겨졌지만, 최근 20세 이상 65세 미만 젊은 고혈압 환자가 증가하는 추세다. 혈압은 혈관을 밀어내는 압력이다. 지속적으로 높은 혈압이 유
부천포커스   2022-11-14
[의사들이 말하는 생활건강] 극심한 통증 유발하는 ‘대상포진’, 초기 치료와 예방접종 중요
30대 여성 A씨는 최근 몸에 띠 모양 수포가 생겨 병원에서 검사 후 ‘대상포진’ 진단을 받았다. 젊은 층을 포함해 모든 연령에서 발생할 수 있는 ‘대상포진’에 대해 알아본다.대상포진은 수두-대상포진 바이러스(Varicella-Zoster Virus)
부천포커스   2022-11-08
[의사들이 말하는 생활건강] 종류에 따라 예후 다양한 ‘소아 뇌전증’ … 꾸준한 약물 치료가 핵심
우리나라 뇌전증 유병률은 약 1%이며, 그중 약 20%가 20세 미만 소아 뇌전증 환자다. 일부 소아 뇌전증은 치료가 늦어지면 뇌 신경 발달에 문제가 생길 수 있으므로 적시에 치료하는 것이 중요하다. 뇌전증은 뇌 활동이 비정상적으로 과흥분해 발작을 일
부천포커스   2022-10-18
[의사들이 말하는 생활건강] 시력 손상 주요 원인 ‘당뇨망막병증’ 조기 발견과 치료가 중요
당뇨병은 미세혈관계에 병변을 일으키는 대사성 질환이다. 오랜 시간 고혈당 상태가 지속되면 신체에 여러 가지 합병증이 발생하는데, 가장 대표적인 것이 실명을 일으킬 수도 있는 ‘당뇨망막병증’이다. 당뇨망막병증은 20세 이상 성인의 시력을 손상시키는 가장
부천포커스   2022-10-06
[의사들이 말하는 생활건강] 초기 증상 없는 ‘두경부암’, 주요 증상과 원인은?
두경부암은 초기에 암을 특정할 수 있는 증상이 없어 진단과 치료가 늦어지는 경우가 많다. 그러나 먹고, 말하고, 숨을 쉬는 등 생활하는 데 필수적인 역할을 하는 부위에 생기기 때문에, 검진을 통해 조기에 발견하여 흉터·기능 결손을 줄이는 것이 중요하다
부천포커스   2022-09-27
[의사들이 말하는 생활건강] 미숙아 생명 위협하는 ‘신생아 호흡곤란 증후군’, 치료 방법은?
2020년 통계청 자료에 따르면 국내 미숙아(임신 37주 미만에 태어난 신생아)는 전체 출생의 8.3%에 이르며, 해마다 증가하고 있다. 태아의 폐 성숙은 임신 35주 전후에 이루어지므로 미숙아로 태어나면 ‘신생아 호흡곤란 증후군’ 등 호흡기 질환이
부천포커스   2022-08-23
[의사들이 말하는 생활건강] 뇌출혈 환자, ‘적극적 재활치료’가 삶의 질 높인다
뇌출혈은 뇌혈관이 파열돼 출혈이 생기는 대표적인 뇌혈관 질환이다. 뇌세포가 손상되기 때문에 반신마비, 사지마비, 감각저하, 극심한 두통, 삼킴저하 등 심각한 장애를 동반한다. 후유증을 최소화하려면 적극적인 재활치료가 중요하다. 뇌출혈은 대부분 고혈압
부천포커스   2022-08-18
[의사들이 말하는 생활건강] 손 떨림·보행장애 일으키는 ‘파킨슨병’, 증상 호전 방법은?
우리 뇌는 몸을 움직이고 의욕적으로 만드는 ‘도파민’이라는 신경호르몬을 분비한다. 노화로 도파민 분비가 잘 안되면 손 떨림, 느린 움직임, 수면장애 등 증상이 나타나는데, 이를 ‘파킨슨병’이라고 한다. 우리나라도 고령화가 진행되면서 파킨슨병 발병률이
부천포커스   2022-08-16
[의사들이 말하는 생활건강] 초기 증상 없어 더 치명적인 ‘대장암’, 식생활 개선으로 예방해야
우리나라에서 매년 약 2만 9000 명이 대장암으로 진단받고 있으며, 사망률은 폐암과 간암에 이어 3번째로 높다. 대장암은 결장과 직장에 발생하는 악성 종양이다. 초기에는 증상이 없다가 어느 정도 진행되어서야 ‘혈변’이 발생한다. 더 진행되면 종양이
부천포커스   2022-08-11
[의사들이 말하는 생활건강] 신나는 여름 수상스포츠, ‘어깨 관절 손상’ 주의
수영, 서핑, 수상스키 등 여름 수상스포츠를 즐기다가 관절 손상으로 병원을 찾는 사람들이 많다. 특히 파도에 휩쓸리거나 몸이 뒤집혀 팔이 잘 쓰지 않는 방향으로 꺾이면 어깨 탈구나 회전근개 파열이 생길 수 있다. 순천향대 부천병원 정형외과 박용복 교수
부천포커스   2022-08-09
[의사들이 말하는 생활건강] 20대 환자 증가하는 ‘망막박리’, 방치하면 시력 잃어
대학생 김 씨(25세, 남)는 최근 눈앞에 하루살이가 날아다니는 것 같고 빛이 번쩍거리는 증상을 느꼈지만, 일시적이라 생각해 대수롭지 않게 여겼다. 하지만 점차 눈이 잘 안 보여 안과를 찾은 김 씨는 ‘망막박리’라는 진단을 받았다.망막은 안구의 가장
부천포커스   2022-07-20
[의사들이 말하는 생활건강] ‘해외 응급환자 대처법’, 반드시 숙지하고 떠나세요!
최근 해외 입국자 자가격리 면제 국가가 늘면서 세계 각국의 하늘길과 뱃길이 다시 열리고 있다. 이번 여름휴가는 코로나19 방역 정책으로 인해 그동안 못 갔던 해외로 가려는 국민이 많은데, 들뜬 마음에 정작 중요한 준비물을 빠트릴 수 있다. 바로 해외에
부천포커스   2022-07-12
[의사들이 말하는 생활건강] 나이 들수록 심해지는 방광 기능 저하 … ‘백세시대의 방광 관리법’은?
나이가 들면 방광은 자연스레 기능이 저하되고, 전립선비대증·과민성방광 등 여러 배뇨 관련 질환이 발생하면서 일상에서 큰 불편을 겪어 삶의 질이 떨어진다. 문제는 노화뿐 아니라 뇌졸중·파킨슨병 등 기저질환이나 잘못된 배뇨 습관으로 방광 기능이 더 빠르고
부천포커스   2022-06-27
[의사들이 말하는 생활건강] 서서히 조여 오는 실명 위협 ‘녹내장’, 조기 발견·치료 중요
녹내장은 서서히 시신경이 손상되면서 시야가 좁아지는 질환이다. 시야 손상이 주변부에서 중심부로 진행되다 보니 초기에는 뚜렷한 증상이 없다가 중기에서 말기가 되어 중심 시야가 손상되면 시력 저하 증상이 나타나고, 이를 방치하면 실명에 이를 수 있다.녹내
부천포커스   2022-06-20
[의사들이 말하는 생활건강] 손가락이 ‘찌릿찌릿’, 나도 혹시 ‘수근관 증후군’?
주부 이 씨(49세, 여)는 오래전부터 엄지와 검지, 중지의 저림을 느꼈지만 대수롭지 않게 여겼다. 그런데 최근 찌릿찌릿한 느낌이 잦아지고 물건을 들다가 자주 떨어트렸다. 특히 야간에 심한 통증 때문에 잠에서 깨는 등 증상이 심해져 병원에서 검사받았다
부천포커스   2022-06-16
[의사들이 말하는 생활건강] ‘조현병’, 꾸준한 약물 복용과 적극적인 활동으로 극복해야
조현병은 과거에 ‘정신분열병’으로 불리던 정신질환이다. 질환명으로 인한 사회적 편견을 줄이고자, ‘현악기 줄이 잘 조율되지 않았을 때처럼 혼란스러운 상태’라는 의미의 ‘조현병’으로 2011년에 변경됐다. 하지만 질환에 대한 사회적 편견은 여전하다. 뉴
부천포커스   2022-06-09
[의사들이 말하는 생활건강] 유방암 환자, ‘저분할 방사선치료’로 치료 기간 단축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의 통계 자료에 따르면 국내 유방암 환자 수는 2016년 17만1992명에서 2020년 23만3998명으로 지속해서 늘고 있다. 유방암은 유전적 요인과 고지방식, 음주, 흡연, 환경 호르몬 등 외부적 요인에 의해 발생한다. 최근에는 늦
부천포커스   2022-05-04
[의사들이 말하는 생활건강] 유·소아 잘 걸리는 ‘중이염’, 주요 원인과 치료 방법은?
급성 중이염은 면역 기능이 약하고 귀의 해부·생리학적 구조 발달이 미숙한 유·소아에서 잘 생긴다. 한창 언어와 인지 기능이 발달하는 시기에 중이염을 치료 없이 방치하면 난청과 그로 인한 언어 장애, 인지 발달 저하로도 이어질 수 있으므로 조기에 발견하
부천포커스   2022-04-14
[의사들이 말하는 생활건강] 젊은데 이유 없이 허리가 아프다면 · · · ‘강직척추염’ 의심
직장인 김 씨(27세, 남)는 최근 둔부에서 통증이 시작돼 서서히 허리와 등 부위로 확대되고 뻣뻣해져 움직이기 어려웠다. 휴식을 취해도 통증이 계속되어 병원을 찾았다가 류마티스 질환 중 하나인 ‘강직척추염’ 진단을 받았다.‘강직척추염’은 척추와 천장관
부천포커스   2022-04-11
 1 | 2 | 3 | 4 | 5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부천시 원미구 석천로 107 1124-1001  |  대표전화 : 010-7385-1001  |  이메일 : webmaster@efocus.co.kr  |  발행·편집인 : 박웅석
사업자등록번호 : 130-46-48017  |  등록번호 : 경기 아 50804  |  등록일 : 2013년 10월 30일  |  발간일 : 2013년 11월 1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웅석
Copyright © 2013 부천포커스. All rights reserved.